본문 바로가기
백서

날씨의 아이, 각박한 현실 속의 동심

by lence2 2022. 4. 14.
반응형

출처 구글 날씨의 아이

첫 시작

고등학교 1학년 모리시마 호다카는 고즈시마라는 일본의 한 마을에서 가출하여 도쿄로 향하게 된다. 호다카는 도쿄로 향하던 도중 배 밖으로 나와 비를 맞고 있는데 갑자기 공중에서 물 덩어리가 떨어지게 되어 바다로 빠질 위기에 처하자 갑판 위에 함께 있던 케이스게 스가라는 인물이 손을 붙잡아 구해주게 된다. 이에 감사를 느낀 호다카는 배 안에서 식사를 대접하게 되며 남자는 곤란한 일이 생기면 언제나 연락하라며 명함을 건네며 도쿄로 도착한다.

 

가출생활

호다카는 도쿄에 도착 후 열심히 아르바이트를 구해 보지만 돈을 벌 곳이 없어 넷카페에서 생활을 하게 된다. 재정적으로 힘들어진 호다카는 노숙 생활 중 빌딩 앞 엘리베이터에서 잠들게 되는데 불량배 키무라에게 걸리적 거린다며 쫓겨나게 되고 호다카는 자리를 피하려는 도중 쓰레기통과 함께 넘어지게 된다. 쓰레기통을 정리하다가 어떤 의문의 종이 안에 감싸진 무언가를 줍는데 그건 위험한 권통이였고 장난감인 줄 안 호다카는 가방에 숨기게 된다. 노숙 생활 중 끼니를 맥도날드에서 떼우게 되는데 거기서 맥도날드 알바인 아마노 히나를 만난다. 호다카를 불쌍하게 생각한 히나는 음식을 몰래 제공해 준다. 돈이 전혀 없어진 호다카는 처음에 명함을 건네준 스가라는 사람의 회사에 찾아가게 된다. 회사에 찾아 간 호다카는 스가와 스가의 조카인 나츠미 두 사람을 만나게 된다. 무료로 식사와 잠자리 제공을 해준다 하였고 호다카 입장에선 좋은 조건이었기에 인턴으로 오컬트 기사를 쓰는 것을 돕게 된다. 처음으로 호다카는 일거리를 받게 되고 그 일거리는 날씨에 관한 내용인 '맑음 소녀'와 '비 여자'에 대해 찾는 것이었고 그렇게 이야기는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날씨의 아이

어느 날 호다카에게 음식을 제공해 준 히나가 불량배에게 유흥업소로 끌려가는듯한 장면을 보자 호다카는 히나를 데리고 도망치지만 결국 잡히게 된다. 그러자 호다카는 얼마 전에 주운 권총으로 위협하기 시작한다. 호다카는 혼란스런 상황에서 결국 권총을 발사하게 되는데 그건 장난감이 아닌 진짜 권총이었고 얼굴 옆으로 스친 불량배는 너무 놀라 몸이 굳게 된다. 그렇게 호다카는 도망치는데 성공하게 되고 이 상황이 혼란스러운 히나는 화를 내며 호다카를 몰아붙인다. 그러나 곧 히나는 슬퍼하며 자신의 사정을 밝힌다. 맥도날드 아르바이트에서 해고되었고, 생활비가 없자 불량배라도 따라가려고 했던 것이다. 히나는 그렇게 건물 옥상으로 올라가 호다카에게 기도를 보여주자 꿈처럼 비가 하늘로 움직이며 날씨가 맑아지게 된다. 호다카는 이 능력으로 돈을 벌어보면 어떨지 제안을 하게 된다. 그렇게 함께 히나와 호다카는 날씨를 맑게 만들어 준다는 사이트를 만들고 돈벌이를 시작한다. 그렇게 여러 차례 날씨를 맑게 만들었지만, 어느 날 히나는 몸 상태가 안 좋아지기 시작한다. 능력을 쓸 때마다 몸이 액체처럼 변하며 이상해지기 시작한 것이다. 호다카는 처음 맑음 소녀를 조사할 때 이에 관한 내용을 많이 알았기 떄문에 무슨 상황인지 느꼈다. 이런 위태위태한 상황에 호다카의 부모님은 가출신고를 했기에 경찰까지 쫒아오던 상황이었다. 그렇게 히나와 히나의 남동생 그리고 호다카는 이들을 피해 한 호텔에 숨게 되고 방에 들어온 셋은 겨우 쉬게 된다. 그렇게 잘 시간이 되자 히나는 이 비가 멈췄으면 좋겠냐고 묻는데 호다카는 무심코 '응'이라고 대답한다. 그렇게 다음 날 히나는 사라지고 날씨는 맑아진다. 그렇게 충격 받은 호다카는 날씨 따위 상관없다며 히나를 구하려고 했고 옛날에 히나가 날씨를 바꾼 폐건물로 찾아가게 된다. 수많은 경찰의 방해를 받으며 결국 폐건물에 도달하게 되고 우여곡절끝에 히나를 구하게 된다. 하지만 히나를 구하게 되면서 비는 다시 내리기 시작했고 가출했던 호다카는 다시 집으로 돌아가게 되어 몇 년 후 다시 만난 히나와 호다카는 자기들은 괜찮을 거라며 둘이 끌어 안으며 이야기는 끝이난다.

후기

사람들은 이 영화에 대해 전 작인 '너의 이름은' 보다 많이 아쉬웠다고 얘기한다. 하지만 내가 느끼기엔 정말 좋은 영화였다. 현실적인 벽에 부딪치는 어른들과 달리 그 나이대만이 생각할 수 있는 동심과 성장해가는 모습이 너무나 인상적이었다. 이 애니메이션에 나오는 어른들은 경찰, 스가 등 너무나 현실적인 어른들이 나왔지만 호다카와 히나는 보란 듯이 상식을 깨부쉈다. 삶이 힘들고 동심이 사라져 갈 때 한번 쯤 보기 좋은 영화라고 생각하며 글을 마친다.

반응형

댓글0